▶◀earendil의 ALICE CAFE[분점]

earendil.egloos.com

포토로그




침대특급 북두성, 호텔로 돌아오다 -트레인호스텔 호쿠토세이 -

이 글은 언제 시작할지 알수 없는[...] (가칭)'2016-17 신년 오마와리& JR패스 2주 여행기'의 일부입니다.

북해도신칸센 개통에 따라 역사속으로 사라진 삿포로-우에노 간 침대특급 블루트레인 호쿠토세이.
(사진은 14년도에 제가 탔을때.)

그 침대 설비들을 가져다 도쿄에 호스텔을 만든다는 소식이 날아온게 작년 9월이었습니다. 12월초부터 영업을 시작했는데, 마침 도쿄에서 묵게 됐으니 도전해보자 싶었죠.

개업 얼마전부터 홈페이지[링크]가 열려서 예약을 받기 시작했는데, 초기엔 예약폼이 단순한 메일전송기능이라 희망하는 날짜, 인원, 1인실이 차있을 경우 2층 다인실에라도 묵을건지 여부를 적고 결과는 답메일을 기다려야 하는 형태였습니다. 연말이 되니까 지금같은 형태의, 날짜별로 실시간 공실이 확인되고 바로 예약도 할수 있는 형태로 바뀌었더군요.
단지, 라쿠텐 아이디를 가지고 계신분이라면 라쿠텐트래블[링크]에도 등록되어있으니 그쪽에서 예약하시는 게 편할 겁니다. 취소시 위약금 조건은 똑같지만, 호스텔 홈페이지쪽은 취소 기능이 없어 메일로 취소신청을 하고 기다려야 하는 불편이 있거든요. 공식홈은 현지 지불이고(카드 가능) 라쿠텐은 온라인에서 바로 카드결제가 가능하기도 하고요.

....가만 보니까 스킨만 조금 다르지 그냥 라쿠텐에 맡기고 그쪽 시스템을 가져왔나 싶[...]
상품권 카드 포함된 숙박 플랜들이 라쿠텐이랑 똑같이 들어가는거 보면 확실한 거 같습니다..--;
아담한 7층 건물입니다.
JR소부선 바쿠로쵸역=도에이지하철 신주쿠선 바쿠로요코야마역-아사쿠사선 히가시니혼바시역 4번 출구.
..바로 옆에 위치. 4번 출구는 계단이기 때문에 캐리어 가져가실 분은 체크인/아웃때만이라도, 좀 돌아가는 길이지만 엘리베이터가 있는 지하철쪽 A4출구로 나와서 가시는 편이 편할 겁니다.
호쿠토세이 헤드마크가 걸려있는 입구.
입구 안쪽 벽면에는 전체 운행구간중 우에노~아오모리 간을 견인했던 EF510형 전기기관차의 측면 도장이 그려져있습니다.
(맨 윗사진에 있는 놈)
프론트 응대는 7:30~자정까지. 그 이외 시간에는 현관이 잠기고 체크인시 받는 비밀번호로 출입해야 합니다. 체크인은 16시~23시까지 가능.
2층이 공용식당/주방 겸 라운지, 2층의 남은 공간부터 5층이 객실, 6층은 세탁기와 샤워실이 있습니다.
각 층에 붙은 오로네25,오하네24 등등은 2층/개인실/식당차 등등, 침대특급에 사용된 일본국유철도 24형 열차들의 개조된 개별 형식명들입니다.
체크인 카드. '306하단'은 3층 객실의 침대번호, 2열의 왼쪽 숫자가 현관출입 비밀번호, 오른쪽이 객실입구 비번입니다. 현관은 위의 프론트응대가 끝나는 자정부터, 객실은 24시간 내내 사용됩니다.
제가 묵을 3층 객실. 오하네25는 2층 B침대차였다고 합니다.
체크인카드에서 보신 객실 비밀번호를 넣는 잠금장치. 버튼도 손잡이도 둔탁하게 작동하는 수동식이라 이거 작동하긴 하나[..]싶은데 잘 먹힙니다. 호쿠토세이 탔을때 여러모로 정신이 없어서 개인실쪽을 찍을 여유가 없었는데 이것도 차량에서 가져온 거일려나요.
들어가자마자 왼쪽에 보이는 로커. 침대번호와 똑같이 넘버링 되어있으니 자기 침대 걸 쓰시면 되겠습니다. 기내반입 캐리어보다 작은 사이즈니 귀중품만 빼서 보관하는 식으로 활용하셔야 할듯.
안쪽으로는 이렇게 2단 개방식 침대들이 줄지어있습니다.
요,이불,배개,커버가 기본 제공됩니다.
2층 침대로 올라가는 벽의 접이식 사다리는 열차 안에 있던 그대로입니다. ...이거 사다리 폭이 좁아서 은근히 발 아픈데;; 그냥 장식삼아 달고 사다리는 따로 놔주지..TT 다행히 이번에 받은 침대는 하단이라 괜찮았습니다만;
이 접이식 의자도 침대차량 복도에 있었던 그대로네요. 아니, 커버 천은 새로 갈았나;; 무늬가 가물가물해서요;; 뭐 침대도 의자도 위생상 새로 갈기는 했을거 같습니다만.
객실 입구 바로 정면에는 1단 침대 개인실이 있습니다. ..개실이라고 해도 잠글수 있는 문도 없고 천장부도 뚫려있고.. 윗 사진에 보이는 테이블+의자 제공에 2층 침대가 없다는 정도지만요.
제공되는 물품은 배게? 팔걸이? 용도를 잘 모르겠는 쿠션 둘 빼고는 2단과 차이 없습니다.
세탁기와 샤워실이 있는 6층. 샤워실 안쪽은 못 찍었는데, 열차와는 다르게 샤워카드를 따로 구입한다던가 샤워시간 6분 제한은 없으니 안심하시기 바랍니다[...] 바디소프와 샴푸는 개별 사워+탈의실마다, 헤어드라이어는 샤워실 입구의 공용 세면대에 마련되어있고, 수건은 각자 준비해야 합니다. 프론트에서 200엔에 렌탈[...]해준다고는 합니다만;

세탁기는 세탁 200엔에 건조기 100엔.

2층, 식당차 개조형인 스시24형과 역시 북두성 시절 식당차 이름이었던 그랑샤리오의 명패가 붙어있는 공용 주방 겸 라운지.
테이블 위의 램프도 열차에서[이하동]
오븐,전자램프,전기주전자는 자유롭게 쓸 수 있고, 냉장고에는 음료수 등을 자기 이름을 적어 보관하면 됩니다. 
..물론 상주하는 감시직원 같은 건 없으니 보안 및 분실은 개인책임하에;;
화장실 안에도 또 숨은 요소가 있는데, 열차 개인실 문을 가져다 안쪽에 사용했더군요.
삼면경도 열차 세면대에서 그대로 가져온 겁니다.

솔직히 제가 호쿠토세이를 탔을 때는, 아무것도 모르고 흥분했던 아케보노와, 알거 대충 알고 사전조사 착실히 해서 열심히 즐겼던 트와일라이트 사이에서, 준비도 부족하고 앞뒤 일정에도 쫒기고 그날따라 차내 온도조절도 안되고 해서 여러모로 가격대비 실망했던 기억이 많아서[...] 그닥 아름다운 추억으로 남아있지는 않은데요, 그거 상계해도 꽤 재미있는 숙소입니다.

일단 이 바쿠로쵸란 위치가 제법 괜찮은데, 도쿄역/신주쿠로 추오소부선 타고 직결되고, 위쪽 아사쿠사바시역까지 좀 걸어가면 아키바로도 바로 갈수 있습니다. 여차하면 아키바에선 15분 정도로 걸어올수도 있고요;

이케부쿠로나 신주쿠처럼 아예 숙소 주변에 즐길 거리가 풍성한 건 아닌데, 이동을 전제로 한 숙소로는 도심에 가까운 거리죠. 그래서 비즈니스급 숙소도 꽤 있는 편이고요.

저는 하필 1월 1일에 묵어서;; 2단침대가 3500엔까지 올라갔었습니다만 평시의 2500엔은 호스텔인거 감안해도 꽤 나쁘지 않은 가격입니다. 단지 1인실의 평시 4500엔은 취향의 영역이 아니겠는가 싶[..]

마지막으로 객실과 식당차의 동영상을.
폰카 화각으로 못잡았던 개인실을 포함해 전체적인 모습을 좀 더 편하게 보실수 있을 겁니다.

덧글

  • 보바도사 2017/01/27 23:44 # 답글

    오오 기대하고 있었습니다. 좀 특이한 게스트하우스 도미토리 묵는 느낌으로 가면 되겠군요.
  • 마스터 2017/01/28 00:48 #

    시간대가 좋으면 라운지에서 철도팬 숙박객들과 직원들이 철도 토크를 펼친다는 현지 리뷰도 봤는데 저때는 정월이라 그런지 직원도 프론트 한명뿐이고 중국인 가족들이 식사 차려먹으며 식당을 요란하게 달구고 있더군요[…]
    물론 토크 중이어도 끼어들 능력은 없긴 합니다만 ㅠㅠ
  • Hyth 2017/01/27 23:39 # 답글

    나중에 가보긴 해야.. 전 예전에 히토요시 근처의 14계 퇴역차량 이용한 숙박시설을 써봤는데 그것도 괜찮더군요. 정작 침대열차는 선라이즈밖에 못타봤다는게(그것도 노비노비) 함정이지만요(...)
  • 마스터 2017/01/28 00:49 #

    아키타 쪽에 하나 만든단 소식은 전에 들었는데 큐슈에도 있었군요.
  • Tabipero 2017/01/28 05:01 # 답글

    오오 이런 곳이 있었다니...도쿄여행할 기회가 있으면 1박정도는 저기 한번 머물러 보고 싶습니다.
    개인실은 B침대 솔로 개념으로 보면 될까요 ㅎㅎ 시건장치가 없지만 창밖 풍경이 보이는 메리트는 있네요.
  • 마스터 2017/01/28 13:30 #

    그걸 쓸려다가 생각해보니 저 동네 창밖에 뭐가 있는 것도 아니라서요[…………]

    시건도 없고, 솔로보다는 하마나스 카펫카 상단에 가깝지 않나 싶습니다^^;
  • 로오나 2017/01/28 05:43 # 답글

    굉장히 독특한 컨셉 호텔이군요 ㅋㅋㅋ 제 지인이 굉장히 부러워할 것 같은 투숙기입니다. 언젠가 기회가 되면 한번쯤 가보고 싶네요. 이번에는 큐슈에 갑니다만... 아 윗분 리플을 보니 큐슈에도 비슷한게 있나요? 후쿠오카에도 갈 예정이긴 한데...
  • Hyth 2017/01/28 09:14 #

    http://www.bluetrain-taragi.com/index.html
    위치가 히토요시에서도 좀 더 들어가는 곳이란게 문제라면 문제긴 합니다;; JR만으론 접근할수 없고 히토요시역에서 쿠마가와 철도로 갈아타고 들어가야 되는 곳이라서요..
  • 마스터 2017/01/28 13:28 #

    가고시마-쿠마모토-미야자키의 중간 정도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남큐슈의 딱 중간지대;;

    어제 달아주신 덧글보고 여행기 찾아본 뒤에 반했습니다. 언제가 될지 모르지만 다음 남큐슈 여행은 이걸 보러가는 걸로ㅠㅠ
  • 키르난 2017/01/28 07:23 # 답글

    지금 들어가 확인하니 1인실은 예약이 꽉 차있는 모양입니다. 위치 빼고 생각하면 캡슐 호텔과도 비슷한가 싶은데 그건 개인실이 보장되는 형태에 가까우니 이쪽은 유스호스텔에 가까울지도요..? =ㅁ=
  • 마스터 2017/01/28 13:28 #

    그래도 여성전용 1인실은 종종 자리가 나더라고요. 라쿠텐으로 들어가면 실별로 공실 캘린더 직링크를 딸수 있으니 그걸 저장해두고 수시로 확인해서 여행기간중에 비면 그 즉시 결제..하는게 그나마 확률이 높더군요. 계획이 변해서 취소했지만 저 방법으로 공용1인실을 한번 잡았으니까요.
  • ossian 2017/01/28 14:27 # 답글

    13년도 일본 처음갔을때 묵었던 호텔이 바로 옆에 저 컴포트인이였습니다. 마음에 드는 컨셉의 호텔이기는 한데 저 동네 위치가 좀 많이 애매하죠. 옷가게가 많고 해서 무슨 동대문 평화시장이랑 비슷해요.
  • 마스터 2017/01/28 15:32 #

    저도 처음 이동네 토요코인에서 묵을때까지는 이런 곳이 있는줄도 몰랐었죠;
    애매하죠; 번화가라기에도 오지(?)라기에도 좀..^^
  • kyuwoo 2017/02/05 19:03 # 답글

    예전에 뉴질랜드에서 기차 매니아 분을 만났던 적이 있어요. 이 분은 세계의 기차를 타러 돌아다니시더라구요. 일본 여행 앞두고 숙소 검색하다가 트레인 호스텔 보고는 그 분이 떠올라 예약을 덜컥..
    근데 진짜 희안한게요.. 호쿠토세이 홈페이지보다 아고다가 더 저렴해요. 호쿠토세이에서는 여성 돔이 2400엔, 아고다는 (면세점서 이벤트 7%할인코드 적용) 1800엔대더라구요.
    여튼.. 저도 침대차에서 자보는게 오랜만이라 기대 기대 중...
  • 마스터 2017/02/10 21:23 #

    아고다가 확실히 싸네요. 라쿠텐과 홈페이지는 같은데 아고다 자체 할인이 있는건지 궁금해집니다.
  • 2017/02/11 22:20 # 답글 비공개

    비공개 덧글입니다.
  • 2017/02/11 22:30 # 비공개

    비공개 답글입니다.
댓글 입력 영역



트위터